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성명] 한라산국립공원 후생복지회 해산결정 규탄, 원희룡 도정이 책임져라!

by jeju posted May 21, 2020

[성 명]

한라산국립공원후생복지회 해산 결의를 규탄한다

재난예방위한 한라산 대피소 폐쇄하는 원희룡 도정 규탄한다

10년간 한라산을 지켜 온 조합원을 하루아침에 해고시킨 원희룡 도정 규탄한다

 

한라산국립공원후생복지회(이하, 후생복지회)10일 해산을 결정했다. 어리목으로 올라가는 1100도로가 전면 통제된 어제, 어리목탐방안내소에서 후생복지회 정기총회가 진행되었고, 전체 회원 74명 중 62명이 찬성했다.

 

국립공원의 대피소는 응급대피, 고산지 산행시 숙박 등을 위해 설치된 곳으로 행정안전부의 국민재난안전포탈을 통해 공지되고 있다. 실제로 후생복지원들이 근무하고 있는 어리목, 윗세오름과 진달래밭 대피소는 한라산을 방문하는 도민과 등산객이 지친 몸을 잠시 쉬었다가거나 영양소를 보충하여 긴급상황에 대비하는 역할을 해왔다.

 

후생복지회 해산 이후 해고된 10명의 후생복지원은 길게는 10년 여간 대피소 매점 등에서 최저임금도 제대로 받지 못하고 장시간 노동의 환경에 노출되어왔다. 이에 노동조건 개선을 위해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개선방안을 촉구하였다. 그러나 후생복지회의 해산이유는 결국 노동자의 노동조건 개선 요구를 수용할 수 없다는 것이었다. 노동자가 인간다운 삶을 위한 최소한 요구를 했다는 것이 해산의 이유다. 하루2시간의 부분파업,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임금지급 부담 및 그동안 미지급한 체불임금을 지급해야 한다는 이유로 해산결정을 한 것이다.

 

어떤 사기업보다 더한 악덕한 사업주가 아닐 수 없다. 제주특별자치도가 관리감독 책임을 가지고 있는 한라산국립공원에서 발생한 일이다. 노동조건 개선이라는 노동자의 요구를 짓밟기 위해 후생복지회 목적인 탐방객에 대한 공익성은 철저하게 무시되었고, 탐방객의 안전은 뒷전이 되었다.

 

민주노총제주본부는 후생복지회의 해산 결정을 강력히 규탄한다. 노동조합에 가입하여 파업했다는 이유로 후생복지회를 해산하고 조합원을 해고하는 것을 방관한 원희룡 도정에게 경고한다. 민주노총제주본부는 투쟁하는 노동자의 삶을 지키기 위해 모든 수단을 마련할 것이다. 비정규직 노동자의 일자리를 일방적으로 빼앗고 있는 것이 원희룡 도정의 민낯이다. 원희룡 도정은 지금당장, 노동자의 삶을 말살하는 결정을 철회하고 직접 문제해결에 나서라.

2018111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제주지역본부



  1. [성명] 다치지 않고 죽지 않는 일할 권리 보장하라!

    Date2020.05.21 Views11
    Read More
  2. [성명] 한라산국립공원 후생복지회 집단해고 사태 100일을 맞아

    Date2020.05.21 Views3
    Read More
  3. [성명] 4.3 민중항쟁 좌익폭동 주장하는 자유한국당 해체하라!

    Date2020.05.21 Views3
    Read More
  4. [성명] 언론 적폐 청산! 제주 mbc 적폐 사장 최재혁을 해임하라!

    Date2020.05.21 Views6
    Read More
  5. [성명] 국회 환노위의 근로기준법 개정안 강행처리 강력규탄 한다!

    Date2020.05.21 Views6
    Read More
  6. [논평] 지방선거부터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하라!

    Date2020.05.21 Views3
    Read More
  7. [성명] 한라산국립공원 후생복지회 해산결정 규탄, 원희룡 도정이 책임져라!

    Date2020.05.21 Views3
    Read More
  8. [성명] 제주도는 기간제 주차단속원의 정규직 전환을 즉각 시행하라_180108

    Date2020.05.21 Views7
    Read More
  9. [성명] 정규직 전환대상에 대한 제주도의 전환계획에 부쳐_180105

    Date2020.05.21 Views8
    Read More
  10. [성명] kbs새노조 파업 100일에 부쳐

    Date2020.05.21 Views0
    Read More
  11. [보도자료] 제주본부 제12대 임원선거 결과

    Date2020.05.21 Views10
    Read More
  12. [논평] 이제, 정치개혁을 위한 본격 논의를 기대한다

    Date2020.05.21 Views5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